노동조합소식

작성 2018-05-26 10:51:48, 조회 417 [마트노조성명 및 마트노조 투쟁지침] 최저임금을 빼앗아 간 도둑국회의 책임을 끝까지 물을 것이다!이마트노동조합


[마트노조 성명]

최저임금을 빼앗아 간 도둑국회의 책임을 끝까지 물을 것이다!


결국 5월25일 새벽 국회 환노위에서 최저임금을 삭감하는 법안심사가 통과되었다.

촛불정부를 자임하는 정권 2년차에 우리는 노동자의 뒤통수를 대놓고 치려는 국회의 망동을 똑똑히 보았다.


불리하거나 감추고 싶을수록 말을 복잡하게 하기 마련이다.

이번 개악의 골자는 2024년까지 상여금을 포함한 식대,숙박비,교통비 모든 복리후생비를

최저임금에 녹이겠다는 것이다. 연소득과 무관하게 월 상여금,복리후생비를 받는 모든 노동자들이 불이익을 받게 되었다. 

최저임금 1만원의 본의가 물거품이 되었고, 공약은 사실상 파기되었다.


그럼에도 일부 사업장에서 자신들은 다행히 적용되지 않았다며 안도하는 모습을 보인다면

바로 그것이 저들이 노리는 바다. "나만 아니면 돼" 는 민주노총 단결투쟁의 정신과 아무런 인연이 없다.


고개를 돌려 일하고 있는 동료들을 보자!

민주노동조합이 없거나 약한, 절대다수의 마트노동자들은 이제 동의가 아닌 설명만 듣고 임금을 강탈당하게 되었다.

재벌국회는 기업의 임금체계 난도질에 합법화의 칼자루를 쥐어주었다.


이제 우리는 더불어민주당이 누구편인지 마주할 때가 왔다.

"통과를 못 시키면 노동부장관을 날려버리겠다" 며  산입범위개악, 재벌의 시녀노릇에 앞장섰던 집권여당 홍영표의 발언이

 과연 개인 혓바닥의 문제일까.  아니다. 보수정치세력의 태생적인 친재벌성이  사실상 그의 입을 움직인 몸통이자 두뇌이다.


 마트산업노동조합은 이번 국회의 최저임금 삭감이 전체 노동자에 대한 명백한 선전포고라는 것을 다시금 확인한다.


마트노동자들은 남은 본회의통과를 막기위한 투쟁에 나설 것이다.

이후 재벌과 결탁한 정치세력을 남김없이 몰아낼 것을 결의할 것이다.

해볼테면 해보라. 더 잃을 것도 물러설 곳도 없는 최저임금 노동자들은 끝까지 투쟁할 것이다.

친재벌 반노동 정치세력 심판의 항전이 시작 될 것이다.


2018년5월25일

마트산업노동조합


■ 마트노조 투쟁지침

- 전 조합원은 국회본회의가 열리는, 5월28일(월) 연차, 반차, 휴무변경 등 모든 방법을 동원하여 민주노총 지역별 총파업에 참여한다.   

(수도권은 국회 앞 15시 집중) 


- 전 조직은 5월28일  파업투쟁을  함께 하는 마음으로 매장 앞 피켓팅과, 점포내 선전전을 진행한다. 

   

- 실천투쟁 사진은 지역본부 소통방에 공유한다.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노동과 세계] 2018-05-25 [해설] 일하는 사람이 알… 이마트노동조합 18.05.26 4,556 0-0
공지 [노동과 세계] 2018-05-24 [해설] 일하는 사람이 알… 이마트노동조합 18.05.26 4,325 0-0
공지 동지여러분. 마트노조 이마트지부 구로지회 권미순조합원의 부고소식을 전합니다. 이마트노동조합 18.04.04 5,898 0-0
공지 [민주노총 정책연구원 박하순] 최저임금산입범위 확대가 이마트노동자들에게 미치… 이마트노동조합 18.03.21 6,148 0-0
759 [성명] 온라인사업 분사 후 이마트에서 계속 근무하기를 원하는 사원들에게 현… 이마트노동조합 18.11.01 508 0-0
758 [감정노동자 보호법] 18년 10월18일 부터 시행됩니다. 이마트노동조합 18.10.15 288 0-0
757 [마트산업노조 이마트지부] 41호 신제주지회 설립! 이마트노동조합 18.10.13 301 0-0
756 ■ 마트노조 이마트지부 박선영 부위원장 - 경북지방노동위원회 근로자위원 위촉 이마트노동조합 18.09.12 445 0-0
755 [마트산업노조 이마트지부] 40호 트레이더스 양산지회 설립 이마트노동조합 18.09.06 409 0-0
754 [동아일보] 2018-08-02 고용노동개혁위원회의 권고 내용 이마트노동조합 18.08.03 380 0-0
753 고용노동행정개혁위 활동 종료, 최종 조사결과 발표 이마트노동조합 18.08.03 282 0-0
752 [마트노동자 신문] 12호 2018년 상반기 고생많으셨습니다. 이마트노동조합 18.07.26 320 0-0
751 마트노조 이마트지부 39호지회 펜타포트지회가 설립되었습니다!! 이마트노동조합 18.07.26 298 0-0
750 [마트노조 성명]정부의 최저임금1만원 포기선언, 마트노동자들은 투쟁으로 답할… 이마트노동조합 18.07.18 291 0-0
749 들어라! 최저임금개악법 폐기의 함성을! 6.30 민주노총 비정규직철폐 전국노동자대회 이마트노동조합 18.07.04 384 0-0
748 [마트노조 성명] 문재인대통령은 최저임금 개악안에 대해 거부권을 행사하라. 이마트노동조합 18.05.29 570 0-0
747 [민주노총 성명] 성명:: 최저임금 산입범위 확대는 노동존중 정책의 파탄을 … 이마트노동조합 18.05.29 344 0-0
> [마트노조성명 및 마트노조 투쟁지침] 최저임금을 빼앗아 간 도둑국회의 책임을… 이마트노동조합 18.05.26 418 0-0
745 ■ 마트산업 이마트지부 전수찬위원장 - 최저임금위원회 노동자위원으로 위촉 이마트노동조합 18.05.18 551 0-0